로그인 회원가입 유료신청 마이페이지
 
  최종편집:2018.11.21 17:36  
   
 
 
 

의료

 

약사

 

제약

 

개호

 

학회

 

통계자료실

 

연수·조사

 

제약회사

 

부작용

 

일본은지금

 
제도정책약제사회병원약제사회약국경영
전체보기
의료
약사
제약
개호
학회
통계자료실
연수·조사
제약회사
부작용
일본은지금
뉴스 홈 약사 약제사회 기사목록
 
내년 1월 운용, 약물병용 사고 등 방지에 도움
기사입력 2017-12-27 오후 5:36:00 | 최종수정 2017-12-27 17:36

의약품 정보시스템을 다루는 메디컬 프론트(도쿄)는 치바대학교(千葉大學校) 의학부 부속병원이 운영하는 지역의료 연계시스템에 참가한다.

메디컬 프론트의 전자 약수첩 서비스 ‘포켓 파마시’를 활용해 환자의 조제정보를 지역 병원 및 약국과 공유할 수 있도록 한다. 내년 1월부터 운용을 시작해 약물병용 사고 등의 방지에 힘을 싣는다. 

포켓 파마시는 전용 앱을 이용해 스마트폰 등으로 조제정보를 관리하는데, 치바병원의 지역의료연계 시스템 ‘SHACHI(샤치)’에 이 앱을 통합한다. 샤치는 병원의 진찰기록, 환자가 스스로 기록하는 혈압과 체중 등을 서버에서 일원적으로 관리한다. 정보의 재이용에 대해 환자가 동의할 경우 가족 및 의사, 약사에게도 정보를 제공한다.

시스템의 운용이 시작되면 의사· 약사는 포켓 파마시의 관리조제정보와 샤치가 기록하고 있는 병원의 검사정보를 비교하여 약의 처방과 조제가 가능하게 된다. 시스템에 가입하는 병원 및 약국은 약물병용 사고 및 중복처방 등을 막을 수 있다.
현재 후생노동성은 고령자가 자신이 정든 지역에서 계속적으로 살 수 있도록 하는 ‘지역포괄케어시스템’의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샤치는 현재 치바현(千葉縣) 내의 병원과 약국 등 약 30개 기관이 참여고 있으며 환자 약 600명의 정보를 관리하고 있다. 

한편 2012년에 시작된 포켓 파마시는 전국 약국 약 1,000곳, 환자 약 7만 명이 이용하고 있다. 처방내용의 기록뿐만 아니라 약국 처방전의 송신 등의 기능도 갖추고 있다. 
< 출처: 닛케이MJ>

기사제공 : jmp뉴스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등푸른생선 먹으면 우울증 위험 감소
다이이찌산쿄, AI 콜센터 지원시스템 도입
약제사회 기사목록 보기
 
  약사 주요기사
일반의약품 통신판매 규제 논의 ..
약대 6년제 첫 국가고시...2012..
일반의약품 통신판매 규제완화 ..
대형 법인약국들 졸업예정자에 ..
스마트폰으로 환자 복약지도 약..
온라인 복약수첩, 시범사업 돌입..
처방전 조제료에 ‘조제포인트’..
일약학술대회 개최 중지
 
 
분야별 주요뉴스
종합 학회 제약
복약지도 소프트웨어 ‘약력 어..
약국용 전자약력 신제품 ‘Pharm..
피부암치료제 ‘다브라페닙’ 파..
아스텔라스, 英유전자치료 스타..
조제약국 전용 ‘약 전달 실수방..
후발의약품 업체 생산비용 줄줄..
시오노기, ‘난치성만성기침’ N..
아스트라제네카, ‘임핀지’ 제..
에자이, 개발 치료제 ‘인지증 ..
인지증 치료제 복용 환자 2/3, ..
전체목록
감동뉴스
벤처기업 아큐셀라, 가령황반변..
 
오늘의 포토
 
가상통화로 약국 간 의약품 판매..
앱 하나로 약국-지역병원 조제정..
醫·齒·藥 2시간 동안 지역보건..
 
 
가장 많이 본 뉴스
[일본류마티스학회] 류마티스 관..
한국다케다제약, 대규모 영업직 ..
제21회 국제당뇨병학회(IDF 2011..
[일본류마티스학회] 류마티스 관..
[학회 일정] 2011년 11월
일본 다케다약품공업 홈페이지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독자투고 기사제보바카라사이트

주)동명북미디어I 제호: 일본의약통신I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방배4동 823-2 덕원빌딩3층    I  대표전화 : 02-6245-6800  I  팩스 : 02-3481-6805  I 등록일: 2011년 1월 20일                  I  등록번호: 서울, 아04583 I  발행·편집인 정동명 I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진아 I 

Copyright(c)2020 (주)동명북미디어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